대전여민회
home 오시는길 페이스북여민회 카카오스토리
로고 대전여민회 활동소개 공감 소통 이음 자료실
 
 
 
 


분류 성명서 | 보도자료 | 현장보고 |
세월호 참사 대전대책회의 결성 기자회견문
 대전여민회  | 2014·06·03 15:12 | HIT : 5,435 | VOTE : 668 |
결성 선언문

오늘은 온 국민을 충격과 슬픔 분노에 휩싸이게 한 세월호 참사가 있은지 꼭 29일째 되는 날이다. 흔히 49재라 하여 그 영혼을 저 세상으로 보내는 의식을 갖기도 하지만 아직도 팽목항에는 실종자 16명이 채 구조되지 못한 채, 가족들은 싸늘한 시신이나마 안아보고자 힘겹게 그곳을 지키고 있기에 우리는 세월호 희생자들을 잊을 수도, 떠나보낼 수도 없다.

무사생환을 기대했던 온 국민의 간절한 바람과는 달리 자력으로 구조된 172명을 제외하고, 세월호 탑승자들은 단 한명도 구조되지 못한 채 싸늘한 주검으로 돌아왔다. 온 국민이 지켜보는 가운데, 엄마 아빠가 지척에서 지켜보는 가운데 '가만히 있으라'는 말만 믿고 세월호 희생자들은 무참히 죽어갔다. 우리는 생떼같은 자식과 가족을 가슴에 묻은 세월호 희생자 유가족 분들께 깊은 애도를 표하며, 세월호 희생자들의 죽음이 헛되지 않기 위해 유가족들의 아픔을, 국민의 아픔으로 받아안고 함께 싸워나갈 것을 다짐한다.

우리는 그동안 '세월호 희생자 대전시민추모위원회' 활동을 통해 시민 분향소를 찾는 대전 시민들과 함께 울고 또 울었다. '미안합니다', '정말 미안합니다'라고 씌여진 노란 리본을 달며, 그들을 지켜주지 못해 미안한 어른으로, 그들을 지켜주지 못해 미안한 대한민국 국민으로, 반성과 성찰을 거듭해 왔다. 이제는 세월호 희생자들에 대한 추모를 넘어 진정 진실을 규명하는 길만이 그들의 희생을 헛되지 않게 하는 길이기에 오늘 '세월호 참사 대전대책 회의(이하 대전대책회의) 결성을 선언한다.

우리는 마지막 한 사람까지 구조될 수 있도록 정부에 조속한 실종자 구조를 촉구할 것이다.
아직도 16명의 실종자들이 가족의 품으로 돌아오지 못하고 있다. 우리는 실종자 구조를 간절히 바라는 유가족들의 아픔을 나누기 위해, 시민들과 팽목항을 찾을 것이며, 그들에게 힘을 드리기 위한 편지글을 모아갈 것이다.

우리는 세월호 참사에 대한 철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요구할 것이다.
세월호 침몰 사고의 배경과 원인이 밝혀 질 수 있도록 투명한 자료공개를 통해 철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요구할 것이다. 그리고 국민들이 요구하는 갖가지 의혹들에 대한 해소가 반드시 이루어 져야 한다. 그리고 위해 유가족 대책위가 제안하고 있는 국민적 신뢰를 얻을 수 있는 민간이 참여하는 진상조사기구 구성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

우리는 박근혜 정부의 부실 대응에 대한 책임을 추궁할 것이며, 대통령도 예외일 수 없음을 밝힌다.
우리는 성역없는 진상규명을 요구하며, 무능과 책임 떠넘기기로 인해 수백명이 무참히 희생될 수 밖에 없었던 상황을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그리고 총체적 책임에 대한 대통령의 정치적 책임에 대해 반드시 물을 것이다.

우리는 안전한 사회를 위한 근본적 대책마련을 촉구할 것이다.
세월호 참사를 통해 드러난 우리사회의 구조적 불안을 해소하고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 가기 위한 근본적 대책마련인 법,제도적 개선을 통해 촉구할 것이다.

우리는 언론의 정상화를 촉구할 것이다.
정작 국민의 눈과 귀가 되어야 할 언론이 정권의 시녀로 전락한 현실을 묵과하지 않을 것이며, 진정한 언론으로 거듭날 것을 규탄하고 촉구할 것이다.

우리는 세월호 참사를 통해 대한민국의 민낯을 그대로 보았다. 사람의 생명과 존엄보다는 돈과 이윤이 우선시 되는 나라, 국민들의 생명이 위협받는 위기상황에서도 서로 책임 떠넘기기에 여념이 없는 무능과 무책임의 극치를 보여준 나라, 생떼같은 아이들 수백명을 국민들의 가슴에 묻고도 여전히 규제완화 정책을 철회하지 않는 나라. 정권의 앵무새가 된 거짓된 언론이 국민을 속이는 나라, 정말 이게 나라인지 묻지 않을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다. 우리는 304명의 희생을 가슴에 묻은 뼈아픈 고통을 딛고 진정 국민들로부터 불안과 불신이 아닌 안전과 신뢰가 통하는 대한민국으로 거듭나기 위해 막중한 책임감을 안고 대전시민들의 힘을 모아 싸워나갈 것이다.

2014년 6월 3일
세월호 참사 대전대책회의 참가자 일동


[종교단체] 민주수호 대전충남기독교운동본부, 대전기독교교회협의회(NCCD), 정의평화위원회, 대전충남목회자정의평화실천협의회, 대전기독교윤리실천운동, 대전예수살기, 성서대전, 대전여신학자협의회, 한국기독교장로회 대전노회 통일 및 사회위원회, 감리교목회자회, 천주교대전교구정의평화위원회 [시민사회교육학부모단체] 대전여성단체연합, 대전여민회, 대전여성장애인연대, 대전여성정치네트워크, 풀뿌리여성마을숲, 여성인권티움, 대전평화여성회, 민주화를위한교수협의회대전충남지부, 대전교육희망네트워크, 대전마을어린이도서관협의회, 해뜰마을어린이도서관, 작은나무어린이도서관, 꿈터마을어린이도서관, 꾸러기어린이도서관, 달팽이어린이도서관, 땅콩어린이도서관, 또바기어린이도서관, 마루어린이도서관, 모퉁이어린이도서관, 알짬마을어린이도서관, 짜장어린이도서관, 짝꿍어린이도서관, 차오름어린이도서관, 다문화도서관, 충남대학교민주동문회, 대전충남보건의료단체연대회의, 건강사회를 위한 약사회, 건강사회를 위한 치과의사회, 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 참의료실현청년한의사회, 희망진료센터, 대전민들레의료복지사회적생활협동조합, 한밭icoop소비자생활협동조합, 한살림소비자생활협동조합, 세상을바꾸는대전민중의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대전지역본부, 민주노점상연합충청지역연합회, 대전장애인차별철폐연대, 대전여성회, 대전청년회, 민족문제연구소대전지부, 양심과인권나무, 산내학살희생자유족회, 대전충청5.18민주유공자회, 대전지역대학생연합, 대전청년유니온, 충청지역대학생문화연대, 노동자연대대전충청, 대전충남민예총, 마당극단좋다, 대전작가회의, 시네마테크 대전, 6.15남북공동선언실천남측위원회대전본부, 우리겨레하나되기대전충남운동본부, 정봉주와미래권력들대전광역, 대전국민의명령, 대전시민광장, 대전문사모, 대전노사모 (총 70개 종교, 교육, 학부모, 시민단체)
     
  교원노동기본권 보장 · 민주교육수호’ 학부모·시민 선언  대전여민회 13·11·29 5421
  돈보다 생명을! 돈보다 안전을! 국민 철도 • 건강 지킴이 기자회견  대전여민회 14·05·19 5338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